근거중심의 한의치료
저자
대한한의학회
출판사
군자출판사
facebook twitter email printer
미리보기
한의학 > 건강상식
정가
50,000원
판매가
47,500원
적립금
950원
발행일
20120120
페이지수
355 Pages
 
ISBN13
 
9788962785081
배송비
결제금액이 25,000원 이상 무료배송
주문수량
updown

이 도서를 구매하신 분들이 함께 구매하신 도서입니다.

『근거중심의 한의치료』를 엮으면서


Medicine is science and art.

이 문장은 의학을 정의할 때 간결하면서도 포괄적인 의미가 담겨져 있어 금과옥조로 회자되고 있다. 의학에서 science는 물리학이나 화학에서 말하는 <과학>은 물론 아니다. 순수과학pure science적 측면보다는 응용과학applied science쪽에 가깝다. 순수과학이 의학에 응용되는 것이라고 말할 수 있다. 지금까지 과학이라는 이름의 역사를 되돌아보면 발전이라는 테두리 속에서 반전과 반전이 있음을 알 수 있다. 그러므로 의학에서 과학을 강조하더라도 오늘의 진실이 내일에는 오류로 나타 날 수 있다Today’s truth may be tomorrow’s folly. 의학에서 진리의 반감기는 의외로 짧았다는 것을 알려주기 때문이다The half-life of truth in medicine is short. 당대의학을 보더라도 과학의 힘을 빌려 탄생된 무수한 이론과 여기에 동원된 의약품의 생존기간을 보면 알 수 있다. 이러한 이유로 전통의학자들은 역사성에 매달리게 된다. 그렇다고 하여 오늘날 과학을 부정하거나, 외면해서는 앞으로 더 나아가지 못하는 문제점을 낳게 된다.

 

의학에서 과학의 반감기를 보완하기 위하여 art가 더불어 있게 된다. Art는 의료경험에서 얻어진 기술을 말한다a skill acquired by experience. 과학이라는 명제와 배치되는 것 같지만, 그렇지는 않다. 개별경험에서도 일정한 카테고리가 있게 되며, 일정한 질서가 있기 때문이다. 임상의들은 바로 이 개별경험을 모아 후대에 전하며, 어떤 경우에는 새로운 이론 탄생의 단서를 제공하기도 한다. 고대 중국의학에서 오늘날 한의학에 이르기까지 전통의학의 역사가 이를 증명해주고 있다.

 

오늘날 개별경험의학을 한데 묶는 작업이 이루어지고 있는데, 이른바 근거중심의학으로 부르고 있는 방법론이다. 근거중심의학은 단어 그대로만 해석하면 엄청난 오해와 혼란을 불러일으킬 수 있다. 양심 있는 의료인으로서 근거 없는 것이 어디 있는냐 하는 의문이다. 여기서 중요한 것은 임상의들이 치료하는 방법의 근거수준을 논하는 것이지, 근거가 있고 없고의 문제가 아니다. 이 시점에서 과학적 방법론에 근거한 경험의료an art based on science의 집적이 그 어느 때 보다 절실하다.

 

말머리가 길어졌지만, 개별경험을 중시하는 한의계에 근거중심의학을 설파할 때는 엄청난 담론이 필요한 것도 사실이다. 개별경험이 집합된 집단의료에 대해서도 새로운 인식이 있어야 된다. 한의치료의 장점을 맞춤의학tailored medicine이라고 흔히 하는데, 이때도 집단의료에서 모아진 결과를 활용할 수 있다. 한의치료가 십인십색 같지만, 범주화가 되어 있기 때문에 오늘까지 생존하고 있는 것이다. 항간에 화제를 끌고 있는 비의료인들의 경험은 민간요법에 불과하다고 차치하는 것은 바로 이런 이유 때문이다.

이 시대가 우리에게 요구하는 의료는 과학과 경험의 조화이다.

 

지난 2년간 우리 위원들은 작업결과에 대해 비난과 찬사가 함께할 것이라는 예측 속에 프런티어 정신으로 일관하였다. 그러나 대한한의학회라는 우산이 있었기 때문에 EBM작업이 지속 가능 하였고, 그 결과를 이렇게 내 놓게 되었다. 3대에 걸친 학회장, 김장현, 김성수, 그리고 이종수 학회장의 뒷받침이 없었다면 햇빛을 보지 못하였을 것이다.

 

깔끔하지 못한 raw material로 인하여 해석의 어려움, 앞 뒤 질서정연하지 못한 부분이 눈에 띄기도 한다. 한의치료를 집단화하는데 있어서 원초적인 한계, 위원들의 능력부재, 미숙한 경험 등을 고스란히 있는 그대로 다 담았다. 강호제현의 질정을 바란다. 한편, 최근 한의계의 설문조사에 의하면 치료 한약물 형태가 대다수 엑기스 제제로 전환될 것이라는 전망을 내놓고 있는데, 이런 면에서 이번 리포트는 어설프지만, 적잖이 도움이 될 것으로 믿는다. 우리들은 내일, 오늘과 다른 또 다른 태양이 떠오를 것이라는 기대를 한다. 끝으로 이 책을 출판해 준 군자출판사의 장주연 사장님을 비롯해 박현숙 이사, 박혜영 부장, 편집부 강미란님께 감사드린다.

 

2011년 12월

위원들의 뜻을 모아 위원장이 대표로 적는다  

PART 1 / 총론

1. 본 프로젝트의 배경 2
2. EBM 특별위원회 3
3. 구조화초록의 작성과정 4
4. 문의처 8
5. 구조화 초록 대상 논문 목록 9


PART 2 / 구조화 초록

• 특정 감염성 및 기생충성 질환 37
• 신생물 38
• 혈액 및 조혈기관의 질환과 면역메커니즘을 침범하는 특정장애 42
• 내분비, 영양 및 대사 질환 43
• 정신 및 행동 장애 70
• 신경계통의 질환 90
• 눈 및 눈 부속기의 질환 126
• 순환계통의 질환 128
• 호흡계통의 질환 184
• 소화계통의 질환 193
• 피부 및 피하조직의 질환 204
• 근골격계통 및 결합조직의 질환 212
• 비뇨생식계통의 질환 279
• 임신, 출산 및 산후기 306
• 달리 분류되지 않은 증상, 징후와 임상 및 검사의 이상소견 317
• 손상, 중독 및 외인에 의한 특정 기타 결과 342
• 특수목적 코드 353

배송안내

당일출고
List
구분 13시 이전 13시 이후
군자도서 당일출고 1일 추가
타사도서 1일 ~ 2일 추가 2일 ~ 3일 추가

고객님께서 급히 필요하신 상품은 별도로 나누어 주문하시면 수령시간이 절약됩니다.

  • - 당일 13시 이전에 주문과 결제가 확인된 주문건에 대해서 당일출고를 진행합니다. (단, 타사도서, 원서 제외되며 군자출판사에서 출간된 도서로 이뤄진 주문건에 한합니다.)
  • - 월요일 ~ 금요일 사이에 출고가 진행되며, 토요일과 일요일, 연휴기간에는 배송업무가 없으므로 구매에 참고 바랍니다.
  • - 도서수령일의 경우 제품이 출고된 후 하루에서 이틀정도 추가되며, 배송시간은 안내가 어렵습니다.
해외원서의 경우

국내에서 재고를 보유한 업체가 없는 경우 해외주문을 해야 하는 상황이 생깁니다.
이 경우 4~5주 안에 공급이 가능하며 현지 출판사 사정에 따라 구입이 어려운 경우 2~3주 안에 공지해 드립니다.
# 재고 유무는 주문 전 사이트 상에서 배송 안내 문구로 구분 가능하며, 필요에 따라 전화 문의 주시면 거래처를 통해 다시 한번 국내재고를 확인해 드립니다.

배송비 안내

  • - 25,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결제금액이 25,000원 미만일 경우 2,500원의 배송료가 자동으로 추가됩니다.
  • - 반품/취소.환불 시 배송비는 최소 무료 배송이 되었을 경우, 처음 발생한 배송비까지 소급 적용될 수 있으며, 상품 하자로 인한 도서 교환시에는 무료로 가능합니다.

반품안내

전자상거래에 의한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에 의거 반품 가능 기간내에는 반품을 요청하실 수 있습니다.

반품가능기간
  • - 단순변심 : 물품 수령 후 14일 이내 (단, 고객님의 요청으로 주문된 해외원서 제외)
교환이나 반품, 환불이 가능한 경우
  • - 주문하신 것과 다른 상품을 받으신 경우
  • - 파본인 상품을 받으신 경우
  • - 배송과정에서 손상된 상품을 받으신 경우
교환이나 반품, 환불이 불가능한 경우
  • - 개봉된 DVD, CD-ROM, 카세트테이프 (단, 배송 중 파손된 상품 제외)
  • - 탐독의 흔적이 있는 경우
  • - 소비자의 실수로 상품이 훼손된 경우
  • - 고객님의 주문으로 수입된 해외 도서인 경우
  • - 수령일로 14일 지난 상품의 경우

반품절차

3일 이내에 알려주세요.
  • - 책을 받으신 3일 이내에 고객센터 031-943-1888 혹은 1:1 문의게시판을 통해 반품의사를 알려주세요.
  • - 도서명과 환불 계좌를 알려주시면 빠른 처리 가능합니다.
  • - 도서는 택배 또는 등기우편으로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참고
  • - 14일 이내에 교환/반품/환불 받으실 상품이 회수되어야 하며, 반품과 환불의 경우 상품주문시 면제받으셨던 배송비와 반품배송비까지 고객님께서 부담하시게 됩니다.
반품주소

(10881) 경기도 파주시 회동길 338 (서패동 474-1) 군자출판사빌딩 4층

환불방법
  • - 카드결제 시 카드 승인취소절차를 밟게 되며 무통장입금시 현금 환불 혹은 적립금으로 변환 가능합니다.
  • - 반품도서와 함께 주문번호와 환불계좌번호를 알려주시면 빠른 처리 가능합니다.
Total 0
List
No 제목 글쓴이 등록일 상태
상품문의 작성

이 분야의 베스트도서

이 분야의 신간도서